< 목록으로

천공 덴마크에서 유명세

M
관리자
2024.04.19
추천 0
조회수 44
댓글 0

클릭하시면 원본 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Politiken : 덴마크의 대표적인 일간지, 1884년에 창간

 

디올백과 무당이 한국대통령을 거의 무너뜨렸다. 라는 제하 기사

by malene jensen 기자


한국 대통령 총선에서 큰 패배


Yoon Suk-yeol stod i lokalet, da Sydkoreas eks- præsident Park Geun-hye i 2018 blev dømt til 24 ?r bag tremmer i en rigsretssag. 

윤석열은 2018년 박근혜 전 대통령이 탄핵심판에서 징역 24년을 선고받을 때 그 재판장에 서 있었다.


Nu risikerer Yoon, der i mellemtiden er blevet Sydkoreas præsident, selv at falde dybt fra magtens tinder. 

이제 한국 대통령이 된 윤석열은 권력의 정점에서 스스로 추락할 위험에 처했다.


Præsident Yoons nederlag skyldes ikke bare typiske poli- tiske sl?skampe og uheld af den slags, der ogs? kan ramme statsledere i andre lande. Der er derimod tale om en blan- ding af hans meget upopulære politik og flere skandaler, der blandt andet involverer en Dior-taske og Yoons person- lige shaman.

윤의 패배는 다른 나라의 지도자들도 겪을 수 있는 전형적인 정치적 내분과 불운의 결과만은 아니다.

오히려 인기 없는 정책과 디올백, 윤의 사적인 무당과 관련된 여러 스캔들 등이 그 원인이라고 할 수 있다.


Yoon Suk-yeol leder det højreorienterede konservative par- ti Folkets Magt, og i 2022 sikrede han sig en kneben sejr i præsidentvalget, hvor han vandt med 0,7 procent. Den- gang gik han blandt andet til valg p? at lukke ligestillings- ministeriet, hvilket gav ham tilnavne som landsforræder og Sydkoreas Donald Trump.

Siden da er det mest g?et ned ad bakke. Yoons stædighed og tilsyneladende uvilje imod at indrømme fejl er blevet billedet p? hans tid som præsident og har for?rsaget flere skandaler.

0.7%차이로 대통령이 된 윤은  트럼프라는 별명을 얻어.  임기초부터 그의 인기는 내리막길을 걸었다

잘못을 인정하는 않은게 윤의 특징, 여러 스캔들을 일으켜


Blot seks m?neder efter sin indsættelse blev han beskyldt for at være medskyldig i halloween-ulykken i Seoul, hvor 159 mennesker blev mast ihjel. Yoon havde kort forinden flyttet sin præsidentbolig til det omr?de, hvor ulykken ske- te, s? mange af omr?dets politibetjente var stationeret nær hans bolig frem for p? gaderne.

윤은 159명이 압사한 서울 할로윈사고에 연루되었다는 의혹을 받기도 했다. 윤이 대통령관저를 사고발생지역(용산)으로 옮겼기 때문에 

많은 지역경찰들이 사고난 거리(이태원)가 아닌, 대신 관저근처에 배치되었다.


 Internationalt g?r det ogs? d?rligt for Yoon. Koreanerne føler, at Yoon fedter for Japan, særligt da han droppede koreaneres ?rtierlange krav om godtgø- relse for tvangsarbejde, der fandt sted i japanske firmaer under Anden Verdenskrig.

>>Er han virkelig koreaner??, lød det dengang fra en af tvangsarbejderne.

국제적으로도 윤에게 좋지않은 상황이 이어지고 있다. 특히 일 강제징용에 대한 한국인들의 수십년간의 배상요구를 묵살한 이후

한국인들은 윤이 일본에게 아부하고 있다고 느끼고 있다.

>>당시 강제징용 피해자 중 한 명은 "그가 정말 한국인인가?"라고 말했다.


Shamanen '2.000'

무당 '이천공'

Han vil oprette 2.000 nye pladser p? medicinstudiet, hvilket har f?et 90 procent af alle lægestuderende i praktik til at sige op i protest mod den øgede konkurrence og sat Sydkoreas sundhedssystem i undtagelsestilstand. 

2000명 의대증원, 수련의 90%이상이 항의, 한국의료시스템은 비상사태에 처해졌다.


Og ... s? er der no- get med Yoon og tallet 2.000. Hans politik kredser ofte om det tal. 

그리고 윤의 2,000이라는 숫자는 무언가가 있다.


Hans politik kredser ofte om det tal. Han vil ansætte 2.000 nye embedsmænd, donere 2.000 kilo ris til en kantine, sende 2.000 unge p? udveks- ling til USA.

윤의 정책은 종종 그 숫자(2,000)를 중심으로 전개된다.. 2,000명의 공무원을 신규 채용하고, 무료 급식소에 쌀 2,000kg을 기부하고, 2,000명의 젊은이들을 미국 교환학생 프로그램에 보내겠다고 한다.


Nu taler netbrugere om 'Yoon Seok-yeol's 2000 Gate', der lyder, at Yoon bevidst siger tallet 2.000-p? koreansk icheon - fordi det er navnet p? hans personlige shaman.

네티즌들 사이에서는 '윤석열 2000 게이트'라는 말이 돌고 있는데, 윤이 일부러 숫자 2,000을 말한것은 윤의 사적인 무당의 이름(이천공)때문이라는 주장이 제기 되고 있다.


For det var netop det nære tilhørsforhold til en shaman, der fik Sydkoreas tidligere præsident til at ende i den rigs- ret, hvor Yoon fungerede som anklager. Park Geun-hye blev beskyldt for at lade sin politik styre af shamanen og for at bruge skattekroner p? betaling til de organisationer, sha- manen bad hende om at betale.

윤석열이 검찰총장 시절, 박근혜 전 대통령이 탐핵심판을 받은 이유가  무속인과의 밀접한 관계 때문이었다. 박전 대통령은 무속인(최순실)에 의해 정책이 좌지우지되도록 허용하고 무속인이 요구한 단체에 납세자들의 돈을 지불했다는 혐의로 기소되었다.


Koreas valgresultat afspejler frygten for, at historien er ved at gentage sig.

한국의 총선 결과는 역사가 반복되고 있다는 우려를 반영한다.


 

  

 

윤돼지와 닭그네를 오버랩시켜면서 윤돼지는 닭그네처럼 '거뉘'와 '천공'으로 인해 망할것이라는 암시를 주는 기사임. 

외신기자들이 정확하게 알고있네. 이젠 연기했다던 덴마크순방 못 갈듯

댓글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전체
[펑복] 어제 처음 딱지 뜯겼습니다.. N
M
관리자
조회수 0
추천 0
2024.05.24
[펑복] 어제 처음 딱지 뜯겼습니다..
진짜 슬프고 안타까운 사진한장....ㅠㅠㅠ N
M
관리자
조회수 0
추천 0
2024.05.24
진짜 슬프고 안타까운 사진한장....ㅠㅠㅠ
힌남노씨의 본질 N
M
관리자
조회수 0
추천 0
2024.05.24
힌남노씨의 본질
강형욱대표 입장 N
M
관리자
조회수 0
추천 0
2024.05.24
강형욱대표 입장
강형욱 논란 간결 요약 N
M
관리자
조회수 0
추천 0
2024.05.24
백인아이가 백인들이 갑자기 싫어진 이유 N
M
관리자
조회수 0
추천 0
2024.05.24
백인아이가 백인들이 갑자기 싫어진 이유
배우 김규리 근황 N
M
관리자
조회수 0
추천 0
2024.05.24
배우 김규리 근황
강형욱 논란속 새로운 증언 N
M
관리자
조회수 0
추천 0
2024.05.24
강형욱 논란속 새로운 증언
김호중 기사 제목 jpg N
M
관리자
조회수 0
추천 0
2024.05.24
김호중 기사 제목  jpg
죄를 지은놈이 큰소리치는 세상 N
M
관리자
조회수 0
추천 0
2024.05.24
죄를 지은놈이 큰소리치는 세상
아빠가 공항에 갔다가 다시 돌아온 이유 N
M
관리자
조회수 0
추천 0
2024.05.24
아빠가 공항에 갔다가 다시 돌아온 이유
벤츠 SLS AMG N
M
관리자
조회수 1
추천 0
2024.05.24
벤츠 SLS AMG
[펑복] 이틀전 직진대 우회전 사고 입니다..... N
M
관리자
조회수 0
추천 0
2024.05.24
[펑복] 이틀전 직진대 우회전 사고 입니다.....
[공유] 시속 200km 폭주 레이싱 26명 검거, 번호판엔 반사필름 N
M
관리자
조회수 1
추천 0
2024.05.24
[공유] 시속 200km 폭주 레이싱 26명 검거, 번호판엔 반사필름
가오가이거 레전드 N
M
관리자
조회수 1
추천 0
2024.05.24
가오가이거 레전드
작성
1 2 3 4 5